재개발....요즘애도 돈과 조폭이 개입하는구나;;

검찰이 구속기소된 이 회장의 자금 사용처를 수사한 결과 전·현직 광역의원과 구청 공무원, 도시정비업체 대표, 조직폭력배 등을 통해 로비로 모두 45억원을 뿌린 것으로 드러났다.

다원그룹은 치밀하게 계획해 로비를 벌였다. 도시정비구역 지정 전부터 조합장 등 조합 임원이 될 사람들을 찾아가 로비를 한 뒤 각종 동의서와 서면결의서를 요구하는 OS(Operating System)업체에 자금을 지원해 자신들에게 유리한 서면결의서를 확보했다.

조합장에 당선되면 브로커를 통해 조합 운영비 명목으로 돈을 빌려주는 형식으로 로비하다가도 공사를 수주하지 못하면 돈을 돌려달라며 떼를 쓰기도 했다. 이 과정에는 다원그룹으로부터 매수된 지방공무원과 지방의원들도 동원됐다.

김명수 서울시의회 의장 등 전·현직 광역의원 3명은 각 지역 재개발사업과 관련해 다원그룹으로부터 각각 6천만~1억원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.

또 부천심곡재개발구역 조합장 등 부천, 인천, 서울, 울산 등 재개발구역 조합 임원과 정비업체 대표 등에게 수천만~1억원이 넘는 돈이 흘러들어갔다.

검찰이 지난 5월 다원그룹 자금담당자 은신처에서 확보한 USB메모리에서는 인출 내역이 담겨있었다. 내역에는 인출대상자를 자신만 알아볼 수 있도록 ‘A’, ‘H’, ‘K’ 등 이니셜은 물론 ‘염라대왕’ 등 별칭으로 기록했다.

검찰은 모래내파 부두목 박모(43)씨 등 조직폭력배 2명이 개입해 수억원을 챙겨달아난 서울 가재울 재개발사업 등 다른 재개발구역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며 박씨 등 2명은 지명수배했다.

수원지검 특수부(김후곤 부장검사)는 27일 김명수(54) 서울시의회 의장 등 전·현직 광역의원 3명과 서대문구청 공무원 지모(47·6급)씨, 재건축·재개발조합 임원, 도시정비업체 대표 등 9명을 구속기소하고 12명을 불구속기소했다.
http://www.joongboo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891380

덧글

  • 궁굼이 2013/11/30 19:51 # 답글

    김명수 저 사람은 지금 구속 수감중 아닌가요??
  • NET진보 2013/11/30 23:57 #

    http://news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13/10/18/2013101800216.html
    지난 10월에 구속 기소되었네요 ㅇㅇ;;
  • 대공 2013/11/30 20:59 # 답글

    조폭쪽들이 안 개입되기 힘들겠죠
  • NET진보 2013/11/30 23:57 #

    아직까지 저런게 통하느 세상이니 ㅠㅡ
  • 2013/11/30 22:23 # 답글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2013/11/30 23:57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  • 2013/11/30 23:58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  • 지나가다 2013/12/01 01:07 # 삭제 답글

    워낙에 재개발 지역의 조합은 그야말로 복마전인 곳이라....
    어휴..

    공권력이 조사한다고 하면 약자 핑계대면서 바지조합장 내밀며 자기는 쏘옥 빠지거나 뒤로 하고 에휴..저런면서도
  • NET진보 2013/12/01 01:35 #

    특히나 조폭건인 근데 충공갱이네요 ㅠㅡ
  • Masan_Gull 2013/12/01 01:28 # 답글

    재개발 한번하면 최소 세명이 감옥들어간다죠.
    조합장, 회계관리자, 그리고 또 한명 있었는데 기억이;;
  • NET진보 2013/12/01 01:34 #

    요즘엔 외부감사도 두는곳이많으니;; 솔직히 저런규모로; 개입될줄이야 ㅠㅡ
  • Masan_Gull 2013/12/01 01:36 #

    아, 감사가 가는 거였습니다;;

    조폭 끼고 헙박에 뒷돈에 해서 결국 대충 감사하다보니...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